본문 바로가기
라이프

골반통증 의심 질환 - 강직성 척추염, 골반 염증성 질환, 만성 전립선염 증상, 원인, 치료

by 다나와쿠쿠티비 2022. 9. 21.
반응형

골반통증 의심 질환 -  강직성 척추염, 골반 염증성 질환, 만성 전립선염 증상, 원인, 치료

 

골반통증 의심 질환 - 강직성 척추염, 골반 염증성 질환, 만성 전립선염



골반통증 의심 질환 -  강직성 척추염 증상, 원인, 치료

강직성 척추염 정의 : 척추의 주 병변이 특징인 만성 관절염의 일종입니다. 강직성에서 ‘강직’은 ‘뻣뻣해짐’ 또는 ‘굳는 것’을 의미하고, 척추염은 말 그대로 ‘척추에 염증이 생기는 것’을 의미합니다. 척추 외에 엉덩이, 무릎, 어깨 등의 관절에도 염증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초기에 진단하여 적절히 치료하면 통증이나 뻣뻣함을 조절할 수 있어서 심각한 변형의 발생을 줄이거나 예방할 수 있습니다. 

강직성 척추염 원인 : 아직 정확한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지만, 유전적 연관이 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강직성 척추염 증상 : 개인에 따라 증상이 크게 차이가 나타납니다. 흔한 초기 증상은 허리 통증으로, 거의 모든 환자에게 나타납니다. 오랜 기간 조금씩 아프기 시작합니다. 주로 잠을 자고 일어난 후에 허리가 뻣뻣하면서 통증이 느껴지고, 활동하다 보면 허리의 통증이 약해지거나 사라지는 특징을 보입니다.
또한 엉덩이 관절, 어깨 관절 등이 붓거나 아프고, 발뒤꿈치, 갈비뼈 등에 통증이 발생하며 이 부위를 누르면 더 심해집니다. 눈의 염증이 나타날 수 있고, 드물게는 심장, 신장(콩팥), 대장 등에 관련 증상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강직성 척추염 치료 : 현재 강직성 척추염을 완치시키는 치료법은 없지만, 증상을 완화하는 방법으로 적절히 치료하면 거의 정상적으로 생활할 수 있습니다. 
- 운동요법
- 약물요법
- 올바른자세


 

골반통증 의심 질환 -  골반 염증성 질환 증상, 원인, 치료

반응형

골반 염증성 질환 정의 : 질과 자궁 경관을 통해 세균이 침입하여 자궁 및 난관, 난소, 복강 내에 염증을 일으켜 발생하는 질환

골반 염증성 질환 원인 : 임질균, 클라미디아, 그람 음성 구균 등 세균의 감염, 이외에 산후 감염, 소파 수술 등이 있습니다.

골반 염증성 질환 증상 : 일반적으로 골반통, 복통을 동반한 아랫배를 누르는 듯한 통증이 있으며, 치골 윗부분이 아픈 증상이 나타나기도 합니다. 질 분비물의 악취, 질 분비물 증가, 38도 이상의 고열이 동반되기도 합니다.

골반 염증성 질환 치료 : 일반적으로 골반통, 복통을 동반한 아랫배를 누르는 듯한 통증이 있으며, 치골 윗부분이 아픈 증상이 나타나기도 합니다. 질 분비물의 악취, 질 분비물 증가, 38도 이상의 고열이 동반되기도 합니다. 골반 내에 고름 주머니가 형성되거나 고름 주머니가 터져 복막염으로 진행된 경우, 여러 치료를 진행했음에도 차도가 없는 경우 수술이 필요합니다.


 

골반통증 의심 질환 -  만성 전립선염 증상, 원인, 치료

만성 전립선염 정의 : 전립선에 염증이 생기는 병으로, 성인 남성에서는 50%가 평생동안 한번은 경험한다고 할 정도로 흔한 질환입니다.

만성 전립선염 원인 : 가장 흔한 원인으로는 요로계 감염 시 세균이 요도를 통해 직접 감염이 되는 경우입니다. 대표적인 원인균으로는 장내 세균, 장구균, 임질균, 유레아플라즈마, 클라미디아 등이 있으며 바이러스, 원충류의 감염과 자가면역, 정신적 요인(스트레스, 피로, 우울증) 또한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만성 전립선염 증상 : 일반적으로 회음부의 불쾌감으로 가벼운 불쾌감에서 심한 작열감 및 압박감, 통증까지 다양하게 나타납니다.
전신무력감, 피로, 빈뇨, 배뇨곤란, 긴박뇨, 잔뇨감, 야간뇨, 요도구 끝의 통증이나 불쾌감, 사정 시의 통증이나 이상 분비물, 발기부전이나 조루 등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또 소변이 탁하고 간혹 우윳빛이나 혈성 분비물이 보이기도 합니다. 기타 증상으로는 팔다리저림, 허리 통증 등의 이상을 보이기도 합니다.

만성 전립선염 치료 : 전립선염은 크게 세균에 의해 발생하는 세균성 전립선염과 그 원인이 아직 규명되지 않은 비세균성 전립선염으로 구분되며 원인균에 따라 항생제를 투여하여 치료가 가능합니다.

반응형

댓글0